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타 (2,376)
신제품 (898)
트렌드+디자인 (372)
조명+입체 (351)
News (256)
Big Print (249)
최근 많이 본 기사
시인성과 활용성이 뛰어난 3...
에스엠아이캔버스, 아트룩스...
테두리 몰딩 없어 활용도 높...
돌고 돌아 또다시 네온사인
강렬한 컬러와 친환경 이미지...
실내용 철재 라운딩 배너 '스...
오염물질 흡수하는 친환경 공...
필름까지 스캔 가능한 스캐너...
아크앤북 잠실점 사인시스템
고급 아크릴 제품 아리스탈...
과월호 보기:
기사분류 > 트렌드+디자인
뉴페이스! 성수동의 새로운 가게와 간판
글 김혜령 2019-09-03 오전 10:12:51 |   지면 발행 ( 2019년 9월호 - 전체 보기 )

성수동으로 출근한 지 한달. 필자는 월간 《사인문화》의 뉴페이스다. 이제 걸음마를 뗀 아기처럼 다니는 곳마다 펼쳐지는 새로운 간판세계에 눈이 휘둥그레지는 뉴페이스.  성수동은 사라지는 가게만큼이나 새로 생기는 가게도 많아서 여전히 재밌는 간판이 가득하다. 이미 월간 《사인문화》의 지면에 몇 차례 실렸지만, 소개하지 못한 새로운 간판 역시 넘쳐나는 곳. 새롭게 생긴 공간과 간판을 담아봤다. 성수동의 뉴페이스!


▲ 붉은 벽돌 위에 쓰인 그래피티외에 다른 간판은 눈에 띄지 않는다. 커다랗게 적힌 흰색 글씨에 파란색으로 그림자를 주어 명확한 색 대비를 통해 눈길을 사로 잡았다. 지나가던 사람이라면 한번 쳐다볼만한 매력적인 그래피티다.


▲ 서울 숲 입구에는 항상 봄을 맞이하는 옷가게가 있다. 분홍색 외벽만으로도 소녀감성이 물씬 풍기는데, 꽃으로 장식된 돌출형 간판이 방점을 찍는다. 여성의류매장이지만 한쪽 외벽에 장식된 꽃이 의외로 포토존으로 각광받는다.


▲ 스테인레스로 된 외관과 대비되는 강렬한 빨간색 네온사인과 어닝이 먼저 눈에 띄는 '쏘마이피자'. 입간판 역시 빨간색 배경에 피자 그림이 그려져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밤에 더욱 진가를 발휘할 것 같은 네온사인이다.


▲ 인상 좋은 이모가 맛있는 음식을 해줄 것 같은 외관이다. 간판 역시 동그란 철제간판에 멋들어진 흘림체로 쓰여있다. 입구에 수줍게 걸린 바움쿠헨 모형이 가게의 분위기를 더욱 살려주는 이곳은 바움쿠헨을 직접 굽는 '하루노 유키'다.


▲ 블랙과 화이트로 외관을 깔끔하게 정돈했다. 입구로 들어가기 위해 마주하는 청동으로 된 간판이 지나가던 사람을 가게로 불러들인다. 정확히 어떤 가게인지는 모르겠지만 아주 은밀하고 비밀스러운 이야기가 들려올 것만 같다.

※위의 내용은 기사의 일부 내용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사인문화 9월호를 참고하세요.

<SignMunhwa>

위 기사와 이미지의 무단전제를 금지합니다. 

관련 태그 : #뉴페이스 #성수동 #새로운가게 #간판  
이전 페이지
분류: 트렌드+디자인
2019년 9월호
사업자등록번호 114-81-82504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2009-서울성동-0250호
서울시 성동구 성수1가2동 16-4 SK테크노빌딩 803호 (주)에스엠비앤씨
대표 이진호  |  TEL 02-545-3412  |  FAX 02-545-3547
회사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수집에 대한동의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주)에스엠비앤씨